[경제] 용인시 ,백군기가 세일즈에 나섰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본사방문해 회장 면담··'덕성2일반산업단지건 해결하나?'
최근 회사 내부사정 이유로 이를 보류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바 있어
기사입력 2018.09.10 23:44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백군기 시장 인터뷰2.jpg

 

[광교저널 경기.용인/최현숙 기자] 용인시 백군기 시장은 지난 10일 서울시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그릅 본사로 서경배 회장을 방문해 덕성2일반 산업단지를 당초 예정대로 추진해 줄 것을 요청했다.

 

시에 따르면 이는 아모레퍼시픽이 기흥구 보라동 아모레퍼시픽 도시첨단산업단지와 처인구 이동면 덕성2일반산업단지 조성 사업을 보류키로 한데 따른 것이다.

 

백 시장은 “추진 중인 산단 2곳을 보류하는 것은 굴지의 기업을 유치하려는 시의 입장에선 크나큰 손실”이라며 “중단기적인 관점에서 덕성2일반산업단지를 당초 계획대로 조성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서 회장은“시장께서 이렇게 직접 본사를 찾아와 주셔서 감사하다”며 “회사 내부사정을 다시 한 번 살펴보고 다각적으로 검토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면담은 30여분간 호의적인 분위기에서 이뤄졌다.

 

㈜아모레퍼시픽은 기흥구 보라동 기존 연구시설 확장해 도시첨단산업단지를 만들고 이동면 덕성리에 제조시설이 들어설 덕성2일반산업단지를 조성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최근 회사 내부사정을 이유로 이를 보류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최현숙 기자 suk744c@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교저널 & kmk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