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흐림속초20.1℃
  • 맑음24.8℃
  • 맑음철원23.3℃
  • 맑음동두천25.2℃
  • 구름많음파주24.0℃
  • 맑음대관령19.4℃
  • 구름조금백령도22.8℃
  • 구름조금북강릉20.1℃
  • 맑음강릉21.6℃
  • 맑음동해18.9℃
  • 구름많음서울25.6℃
  • 연무인천23.6℃
  • 맑음원주25.7℃
  • 구름많음울릉도21.7℃
  • 맑음수원26.4℃
  • 구름조금영월24.4℃
  • 맑음충주25.7℃
  • 구름조금서산24.6℃
  • 구름조금울진19.6℃
  • 맑음청주26.3℃
  • 맑음대전26.7℃
  • 구름조금추풍령22.5℃
  • 구름많음안동22.2℃
  • 맑음상주23.7℃
  • 흐림포항20.4℃
  • 구름조금군산24.3℃
  • 박무대구21.0℃
  • 연무전주25.6℃
  • 흐림울산20.0℃
  • 연무창원22.6℃
  • 박무광주25.1℃
  • 박무부산22.2℃
  • 흐림통영22.8℃
  • 구름많음목포23.6℃
  • 박무여수21.5℃
  • 맑음흑산도18.7℃
  • 흐림완도20.5℃
  • 구름조금고창25.5℃
  • 구름많음순천22.6℃
  • 연무홍성(예)23.1℃
  • 박무제주21.6℃
  • 흐림고산21.9℃
  • 흐림성산21.1℃
  • 박무서귀포21.6℃
  • 흐림진주23.5℃
  • 구름많음강화23.7℃
  • 맑음양평24.8℃
  • 맑음이천25.1℃
  • 맑음인제24.4℃
  • 구름조금홍천24.0℃
  • 맑음태백21.7℃
  • 맑음정선군25.2℃
  • 맑음제천23.6℃
  • 맑음보은24.2℃
  • 맑음천안24.7℃
  • 맑음보령20.8℃
  • 맑음부여25.1℃
  • 구름조금금산25.3℃
  • 맑음25.0℃
  • 구름조금부안24.5℃
  • 구름많음임실25.5℃
  • 구름조금정읍25.3℃
  • 구름많음남원24.8℃
  • 구름많음장수24.8℃
  • 구름조금고창군26.1℃
  • 구름조금영광군26.0℃
  • 구름많음김해시24.1℃
  • 구름많음순창군24.9℃
  • 흐림북창원25.0℃
  • 흐림양산시23.9℃
  • 구름많음보성군23.0℃
  • 구름많음강진군22.0℃
  • 구름많음장흥22.7℃
  • 구름많음해남23.3℃
  • 구름많음고흥21.3℃
  • 흐림의령군24.3℃
  • 구름많음함양군24.0℃
  • 흐림광양시23.7℃
  • 구름많음진도군24.0℃
  • 맑음봉화22.5℃
  • 맑음영주22.9℃
  • 맑음문경23.4℃
  • 구름많음청송군22.7℃
  • 구름많음영덕20.5℃
  • 구름많음의성23.4℃
  • 구름많음구미23.5℃
  • 구름많음영천20.1℃
  • 흐림경주시20.1℃
  • 구름많음거창22.8℃
  • 흐림합천22.9℃
  • 흐림밀양23.2℃
  • 흐림산청22.8℃
  • 흐림거제21.4℃
  • 흐림남해21.8℃
기상청 제공
용인 처인구, 김량장장역 주변 금학천 '새단장'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치

용인 처인구, 김량장장역 주변 금학천 '새단장'

구, 미관 해치던 328m 구간 하천 옹벽 벽돌담 형태로 정비
구,"사랑 받는 생태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 다해 가꿔갈 것"

금학천 정비 후 모습.JPG

 

[광교저널 경기.용인/안준희 기자] 용인시 처인구는 지난 6일 노후하고 훼손돼 미관을 해치던 김량장역 주변의 금학천 고수호안을 벽돌을 쌓은 모양으로 새롭게 단장했다.

 

구에 따르면 대상 구간은 역북동 632-99(명지대역)에서 김량장동 266-1(능말교) 사이의 328.4m로 3m 높이의 콘크리트 옹벽을 타일로 마감했던 곳인데 다수의 타일이 파손됐거나 떨어져 미관을 훼손하고 있었다.

 

이에 구는 2억3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 연초에 실시설계를 마친 뒤 지난 3월 옹벽 타일을 철거하고 경량인조석으로 말끔하게 정비했다.

 

특히 이곳 옹벽을 주위 환경과 조화를 이루지 않던 기존의 흰색 타일 대신 갈색의 벽돌담을 쌓은 형태로 마감해 친근감을 주도록 했다.

 

구는 또 계절에 맞춰 금학천 저수로를 정비하고 지장물 철거와 풀베기 등을 진행하는 등 처인구 중심부를 흐르는 금학천이 시민들의 편안한 친수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유지보수를 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용인의 옛 도심지를 가로질러 경안천으로 합쳐지는 금학천이 시민들의 사랑을 받는 생태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가꿔갈 것”이라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