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토)

  • 구름조금속초6.9℃
  • 박무3.2℃
  • 흐림철원2.3℃
  • 흐림동두천2.7℃
  • 흐림파주2.4℃
  • 맑음대관령0.8℃
  • 박무백령도3.9℃
  • 맑음북강릉4.5℃
  • 맑음강릉6.8℃
  • 맑음동해4.9℃
  • 흐림서울4.6℃
  • 흐림인천4.0℃
  • 흐림원주4.4℃
  • 맑음울릉도6.3℃
  • 박무수원4.9℃
  • 흐림영월3.6℃
  • 구름조금충주4.0℃
  • 맑음서산5.3℃
  • 맑음울진4.1℃
  • 박무청주5.0℃
  • 박무대전4.3℃
  • 맑음추풍령0.6℃
  • 구름많음안동2.0℃
  • 흐림상주1.5℃
  • 박무포항2.7℃
  • 구름조금군산4.2℃
  • 박무대구3.1℃
  • 구름많음전주3.2℃
  • 구름많음울산3.7℃
  • 박무창원4.3℃
  • 흐림광주5.5℃
  • 흐림부산7.6℃
  • 흐림통영6.8℃
  • 흐림목포5.9℃
  • 흐림여수6.5℃
  • 흐림흑산도6.8℃
  • 흐림완도7.4℃
  • 흐림고창4.7℃
  • 흐림순천3.5℃
  • 박무홍성(예)5.4℃
  • 비제주11.2℃
  • 흐림고산12.2℃
  • 흐림성산11.7℃
  • 비서귀포11.2℃
  • 흐림진주4.3℃
  • 흐림강화3.4℃
  • 흐림양평4.5℃
  • 흐림이천4.1℃
  • 구름많음인제3.3℃
  • 흐림홍천3.4℃
  • 맑음태백1.0℃
  • 구름많음정선군3.1℃
  • 구름많음제천2.9℃
  • 흐림보은3.2℃
  • 구름많음천안4.5℃
  • 흐림보령5.4℃
  • 구름많음부여5.1℃
  • 맑음금산1.7℃
  • 구름조금부안4.1℃
  • 구름많음임실1.7℃
  • 구름많음정읍4.1℃
  • 맑음남원3.7℃
  • 흐림장수0.3℃
  • 흐림고창군4.3℃
  • 흐림영광군5.0℃
  • 구름많음김해시4.2℃
  • 흐림순창군3.8℃
  • 흐림북창원4.4℃
  • 흐림양산시4.8℃
  • 흐림보성군6.3℃
  • 흐림강진군6.8℃
  • 흐림장흥6.1℃
  • 흐림해남7.0℃
  • 흐림고흥5.6℃
  • 구름많음의령군4.8℃
  • 흐림함양군3.2℃
  • 흐림광양시6.6℃
  • 흐림진도군7.1℃
  • 구름조금봉화2.9℃
  • 흐림영주2.3℃
  • 맑음문경1.9℃
  • 구름많음청송군1.1℃
  • 구름조금영덕4.6℃
  • 구름많음의성3.3℃
  • 맑음구미3.3℃
  • 구름조금영천1.1℃
  • 구름많음경주시0.8℃
  • 구름많음거창2.2℃
  • 구름많음합천4.0℃
  • 흐림밀양3.8℃
  • 흐림산청3.2℃
  • 흐림거제6.9℃
  • 흐림남해5.9℃
기상청 제공
평창군, 지난해 농산물 해외수출 195억 - 15.6% 증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자체뉴스

평창군, 지난해 농산물 해외수출 195억 - 15.6% 증가

신선식품·가공식품 … 생산 기반 조성, 품질향상 지원 등 수출 마케팅 총력 결과
한 군수, “민·관이 함께 노력한 결실이자 수출농업의 저력을 보여준 의미 있는 일”

[광교저널 강원.평창/최영숙 기자] 평창군(군수 한왕기)이 세계 경제의 둔화, 미·중 무역 분쟁, 일본 수출규제 등 대외 수출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2019년 농식품 해외수출에 있어 2018년 1,445만4,000달러(168억8,227만2,000원) 대비 15.6% 증가한 1,670만2천 달러(195억793만6,000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에 따르면 이는 지난해 농산물 수출증가를 위해 수출 생산 기반 조성 사업 및 수출상품 품질향상(성별·포장) 지원, 수출촉진비, 수출유망업체육성, 농수산식품 수출해외마케팅 지원사업 등 수출 마케팅 분야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다.


Thumbnail.jpg▲ 평창군 토마토는 신선식품 중 주요 수출작물로 고랭지에서 재배해 단단한 과육과 높은 단맛이 특징이다.( 사진 : 평창군 )


군 수출 주요 품목인 파프리카와 토마토는 일본 수출규제 속에서도 일본, 대만으로 파프리카 11,993천 달러(4,417톤), 토마토 1,912천 달러(768톤)를 수출하며 평창군 총 수출액의 83%를 차지하였다. 2018년 수출액과 비교해 볼 때 파프리카는 29.5%, 토마토는 95.1% 증가했다.

   

군은 지난해 수출시장 다변화에 맞춰 미국 뉴저지, LA에서 평창 우수농수산식품 판촉전을 개최하며 미국 수출 시장을 공략했다. 두 차례에 걸친 이 판촉전을 통해 황태가공품, 메밀가공품, 청국장, 김치 등으로 13만 달러(우리 돈으로 1억 5,184만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지난 행사를 통해 미국 독점계약 등의 지속공급체계 구축은 물론 대만, 홍콩, 중국, 베트남 등의 유통회사와 수출확대를 위한 MOU 체결 및 3년간 140만 달러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군 우수 농식품 판촉 행사, 뉴욕 상공회의소 간 MOU 체결로 현지 소비자와의 교류를 넓히고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 좌담회를 통해 평창의 우수 농식품을 미국 시장에 알렸다. 특히 이번 미국 시장 진출로 미국 최대 한인 마트인 한남체인, H-mart, Cconma USA 등에 평창군 농식품의 지속적인 공급 기틀을 마련했다.


효석 메밀꽃밭.JPG

▲ 평창군 봉평면의 메밀밭이다.  수출가공식품중 메밀 가공품은 메밀가루, 메밀국수, 메밀식혜, 메밀막걸리, 메밀빵 등 다양하다.( 사진 : 광교저널 최영숙 기자 )  


한왕기 평창군수는 “대외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우리 군 농식품 수출이 선전한 것은 민·관이 함께 노력한 결실이자 수출농업의 저력을 보여준 의미 있는 일”이라며 “관내 농수산식품 수출농가와 업체에 감사하며 2020년에도 파프리카, 토마토 등의 신선 농산물 수출은 물론 가공식품의 수출이 더욱 증대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평창군농수산식품수출협회(회장 이대영)는 2018년 7만7천 달러(우리 돈 8,993만 6,000원) 대비 2019년 25만5천 달러(우리 돈 2억 9,784만원) 어치를 수출해 231%를 증가시켰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