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구름많음속초3.6℃
  • 맑음3.5℃
  • 맑음철원2.8℃
  • 맑음동두천6.6℃
  • 맑음파주5.6℃
  • 흐림대관령-2.6℃
  • 구름많음백령도3.6℃
  • 맑음북강릉1.9℃
  • 맑음강릉3.7℃
  • 구름조금동해3.8℃
  • 맑음서울6.6℃
  • 맑음인천5.6℃
  • 맑음원주6.4℃
  • 구름조금울릉도1.0℃
  • 맑음수원5.7℃
  • 맑음영월4.9℃
  • 맑음충주4.7℃
  • 구름조금서산3.7℃
  • 구름많음울진3.5℃
  • 맑음청주8.3℃
  • 맑음대전7.4℃
  • 맑음추풍령2.8℃
  • 맑음안동4.6℃
  • 맑음상주3.4℃
  • 구름조금포항5.6℃
  • 맑음군산4.8℃
  • 구름조금대구6.2℃
  • 맑음전주6.9℃
  • 맑음울산5.0℃
  • 맑음창원4.7℃
  • 맑음광주8.4℃
  • 맑음부산5.5℃
  • 구름조금통영6.6℃
  • 맑음목포5.4℃
  • 흐림여수7.9℃
  • 맑음흑산도5.1℃
  • 흐림완도8.6℃
  • 맑음고창4.9℃
  • 맑음순천7.1℃
  • 구름많음홍성(예)5.8℃
  • 구름많음제주10.6℃
  • 구름많음고산9.8℃
  • 구름조금성산10.4℃
  • 구름많음서귀포10.2℃
  • 맑음진주5.8℃
  • 구름조금강화4.8℃
  • 맑음양평6.0℃
  • 맑음이천6.1℃
  • 맑음인제1.9℃
  • 맑음홍천4.2℃
  • 맑음태백-0.6℃
  • 맑음정선군1.6℃
  • 구름조금제천1.6℃
  • 맑음보은4.0℃
  • 구름조금천안4.5℃
  • 맑음보령4.1℃
  • 맑음부여6.0℃
  • 맑음금산4.8℃
  • 맑음부안5.7℃
  • 맑음임실5.7℃
  • 맑음정읍4.9℃
  • 맑음남원7.0℃
  • 맑음장수3.8℃
  • 맑음고창군4.1℃
  • 맑음영광군4.5℃
  • 구름많음김해시5.1℃
  • 맑음순창군7.1℃
  • 맑음북창원6.0℃
  • 맑음양산시6.2℃
  • 구름조금보성군8.5℃
  • 맑음강진군8.6℃
  • 맑음장흥8.1℃
  • 흐림해남8.0℃
  • 흐림고흥7.2℃
  • 맑음의령군
  • 구름조금함양군3.6℃
  • 구름많음광양시7.7℃
  • 맑음진도군5.4℃
  • 맑음봉화3.0℃
  • 맑음영주1.8℃
  • 맑음문경2.7℃
  • 맑음청송군1.0℃
  • 구름많음영덕2.3℃
  • 맑음의성1.3℃
  • 맑음구미6.2℃
  • 맑음영천3.7℃
  • 맑음경주시2.6℃
  • 맑음거창4.3℃
  • 맑음합천6.6℃
  • 맑음밀양7.1℃
  • 맑음산청6.0℃
  • 맑음거제6.8℃
  • 흐림남해7.2℃
기상청 제공
용인문화재단,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성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

용인문화재단,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성료’

자연 속에서 가족이 함께 즐기는 음악축제
가족적인 콘셉트로 차별화를 시도하며 깊은 인상 남겨

축제 모습 (1).jpg

 

[광교저널 경기.용인/최현숙 기자]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 이하 문화재단)은 지난 30일(금)~31일(토) 양 일간 용인자연휴양림에서 클래식과 라이브 밴드 음악 등 다양한 음악을 선보인 음악 축제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을 시민의 호응 속에서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문화재단에 따르면 이번 축제는 재단이 용인자연휴양림에서 처음 선보인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음악 축제로, 용인의 자연 인프라와 재단의 문화적 콘텐츠를 결합해 지역의 특색을 잘 살린 차별화된 축제로 첫 회임에도 불구하고 관객의 호평을 얻었다.

 

첫 날인 8월 30일(금)에는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지휘 방성호) 단원 50인의 웅장한 연주와 함께 바리톤 김동규,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 <팬텀싱어>에서 인기를 모은 듀에토가 아름다운 음악 선율을 선보였다.

 

가을을 알리는 선선한 바람과 함께 자연 속에서 감상하는 클래식 연주는 새로운 매력적인 무대였으며, 음악을 통해 관객과 연주자가 소통하는 시간이었다. 8월 31일(토)에는 자이언티, 자우림, EZEN(이젠) 등 실력을 겸비한 라이브 밴드들의 열정적인 라이브 음악 무대가 펼쳐졌으며, 다양한 관객층의 환호 속에서 첫째 날과는 다른 매력의 무대를 선보였다.

 

축제 모습 (2).jpg

 

메인 무대 외에도 숲 속에 마련된 ‘숲속’ 무대에는 인디 뮤지션 빌리어코스티, 위수, 다린 등 따뜻한 감성의 어쿠스틱 음악이 울려 퍼졌으며, 체험 존에서는 재단이 운영하는 ‘용인버스킨’의 풍선 및 마술 퍼포먼스와 찾아가는 예술교육 <당신의 앞마당까지 달려갑니다>의 지역 문화예술 매개자인 ‘아트러너’가 운영하는 털실 키링 만들기, 드림캐쳐 만들기, 에코백 만들기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곳곳에서 무료로 진행됐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온 가족이 용인자연휴양림의 녹색 풍경 안에서 문화예술과 공놀이, 산책 등을 함께 즐기며 자연 속에서 휴식할 수 있었던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은 단순히 음악만 듣는 축제가 아닌 가족적인 콘셉트로 차별화를 시도하며 깊은 인상을 남겼다.”며“재단은 가족, 자연, 문화예술이 공존한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의 콘셉트는 유지하고, 내년에는 접근성 및 캠핑 등 올해 부족한 점을 보완해 더욱 특색 있고 완성도 높은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