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목)

  • 구름많음속초22.0℃
  • 박무21.9℃
  • 맑음철원20.7℃
  • 구름조금동두천21.2℃
  • 구름많음파주21.1℃
  • 흐림대관령19.0℃
  • 박무백령도20.1℃
  • 흐림북강릉22.4℃
  • 흐림강릉24.0℃
  • 흐림동해21.5℃
  • 박무서울23.8℃
  • 박무인천23.1℃
  • 구름많음원주23.2℃
  • 흐림울릉도20.0℃
  • 박무수원24.1℃
  • 흐림영월21.5℃
  • 흐림충주21.7℃
  • 구름많음서산22.8℃
  • 흐림울진22.5℃
  • 흐림청주23.8℃
  • 흐림대전22.9℃
  • 흐림추풍령20.8℃
  • 흐림안동21.7℃
  • 흐림상주21.6℃
  • 비포항22.3℃
  • 흐림군산21.7℃
  • 비대구21.4℃
  • 비전주21.2℃
  • 비울산21.0℃
  • 비창원20.1℃
  • 비광주20.5℃
  • 비부산21.3℃
  • 흐림통영20.8℃
  • 비목포22.2℃
  • 비여수21.7℃
  • 비흑산도21.3℃
  • 흐림완도22.5℃
  • 흐림고창20.7℃
  • 흐림순천20.2℃
  • 박무홍성(예)22.4℃
  • 비제주23.9℃
  • 흐림고산24.5℃
  • 흐림성산23.4℃
  • 천둥번개서귀포24.9℃
  • 흐림진주21.4℃
  • 맑음강화22.5℃
  • 구름많음양평22.7℃
  • 구름많음이천23.1℃
  • 구름많음인제20.2℃
  • 구름많음홍천22.6℃
  • 흐림태백19.3℃
  • 흐림정선군20.6℃
  • 흐림제천21.7℃
  • 흐림보은21.5℃
  • 구름많음천안22.6℃
  • 흐림보령22.2℃
  • 흐림부여22.5℃
  • 흐림금산21.1℃
  • 흐림부안21.0℃
  • 흐림임실20.0℃
  • 흐림정읍20.5℃
  • 흐림남원20.0℃
  • 흐림장수19.1℃
  • 흐림고창군21.1℃
  • 흐림영광군20.5℃
  • 흐림김해시21.5℃
  • 흐림순창군19.8℃
  • 흐림북창원20.4℃
  • 흐림양산시21.7℃
  • 흐림보성군21.9℃
  • 흐림강진군22.7℃
  • 흐림장흥23.0℃
  • 흐림해남6.9℃
  • 흐림고흥21.7℃
  • 흐림의령군21.1℃
  • 흐림함양군19.8℃
  • 흐림광양시20.4℃
  • 흐림진도군22.7℃
  • 흐림봉화20.8℃
  • 흐림영주21.4℃
  • 흐림문경21.4℃
  • 흐림청송군20.8℃
  • 흐림영덕21.5℃
  • 흐림의성22.8℃
  • 흐림구미21.7℃
  • 흐림영천22.2℃
  • 흐림경주시21.2℃
  • 흐림거창19.7℃
  • 흐림합천20.3℃
  • 흐림밀양21.6℃
  • 흐림산청19.7℃
  • 흐림거제22.0℃
  • 흐림남해21.4℃
기상청 제공
운파 임원식 탄생 100주년 기념 음악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자체뉴스

운파 임원식 탄생 100주년 기념 음악회

KBS교향악단과 지휘자 김대진, 장윤성이 연주하는 베토벤 교향곡 3번과 5번


임원식 선생님 사진 4-지휘.jpg

▲ 임원식 선생 지휘하는 모습

 

[광교저널 /최현숙 기자] 2019년은 한국의 교향악단과 음악예술교육의 기틀을 마련한 운파 임원식 선생(1919-2002)의 탄생 100주년이 되는 해이다. 광복 이후 21세기에 들어서기까지 한국에 클래식 음악이 깊이 뿌리내릴 수 있도록 초석을 다진 임원식. 그를 기억하기 위해 운파장학회와 KBS교향악단이 정성을 다해 준비한 기념 음악회가 오는 7월 18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1919년 6월 24일 평북 의주에서 출생한 운파 임원식(1919-2002)은 당시 일제강점기로 인해 암울했던 사회적 분위기 속에서 한국 음악계의 초석을 다지며 음악가이자 교육자로 헌신했다. 그는 1953년, 신봉조 이사장과 더불어 오늘날 세계적인 음악가를 배출하고 있는 서울예술고등학교를 창립해 1967년에는 예원학교를 창립해 한국 음악 교육의 기반을 확립했다. 

 

임원식 선생님 사진 1.jpg

 ▲임원식 선생

 

 

그에 앞서 약관 27세의 나이로 한국 최초 고려교향악단의 상임지휘자 직에 올라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고, 1956년에는 KBS교향악단 창단 초대 지휘자로 임명되었다. 1994년, 지휘 데뷔 50주년을 맞아 베토벤 교향곡 전곡 시리즈를 지휘한 임원식은 NHK, 상트페테르부르크 필, 모스크바 필 등 세계적인 교향악단을 비롯하여 국내외 교향악단에서 활약했다. 이처럼 한국 교향악의 위상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한 임원식의 공로는 우리 음악사에 영원히 기억될 것이다.

 

KBS교향악단은 교향악단을 창단하고 초대 지휘자였던 임원식을 기억하며, 그의 대표 레퍼토리인 베토벤의 교향곡 <제3번 ‘영웅’>과 <제5번 ‘운명’>을 연주한다. 지휘는 임원식이 창립한 서울예고 출신의 김대진, 장윤성이 맡는다. KBS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이번 특별 연주회는 음악에 대한 사랑과 열정으로 한국 클래식 음악계에 공헌해온 그의 소중한 예술 업적을 돌아보는 뜻깊은 자리가 되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지휘 김대진

로베르 카사드쉬 국제 피아노 콩쿠르 1위 이후 활발한 연주활동 중 1994년 귀국한 이래 교수, 피아니스트, 지휘자로서의 특별한 업적을 인정받아 금호음악 스승상, 대원음악상 대상을 수상했다. Slovak, Janacek Philharmonic Orchestra 등을 객원 지휘했고, Bruckner, Merano, Herrenchirmsee Festical에서 지휘자로 성공적인 데뷔를 했다. 수원시향 음악감독 역임 후 현재 창원시향 음악감독과 함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장을 맡고 있다.

 

지휘 장윤성

러시아 국제 프로코피예프 지휘자 콩쿨, 일본 동경 국제 지휘자 콩쿨에서 입상하였고 상트페테르부르크 필과 마린스키 오페라 하우스 오케스트라 등 유럽과 일본의 여러 오케스트라를 지휘하였다. 경희대 음대 교수, 서울시 청소년교향악단, 울산시향, 창원시향, 대전시향 상임지휘자, 일본 오사카 칼리지 오페라하우스 전임지휘자를 역임하였고 현재 군포프라임필 전임지휘자와 서울대 음대 작곡과 지휘전공 교수로 재직 중이다.


KBS교향악단

KBS교향악단은 1956년 출범하여 한국 클래식 음악계를 선도하는 최전선의 교향악단으로 자리매김해왔다. 이후 세계 정상의 지휘자들을 거치며 2014년부터 현재까지 요엘 레비가 음악감독을 맡고 있다. 63년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교향악단으로 성장해 온 KBS교향악단은 교향곡에서부터 실내악에 이르기까지 다채롭고 흥미로운 레퍼토리로 우리나라 클래식 음악의 지평을 넓혀가고 있다. 2018년 세계적인 클래식 음반 레이블인 ‘도이치 그라모폰(DG)’에서 공연 실황 음반 발매를 비롯하여 체코슬로바키아 건국 100주년 기념 초청연주회, 한국 폴란드 수교 30주년 기념 순회공연, 2019년 오스트리아 빈 무지크페라인 황금홀 특별연주회 등 국제적으로 기록할 만한 성과를 내며 매년 100회 이상의 공연으로 10만 명 이상의 관객과 만나왔다. KBS교향악단은 차별화된 연주와 신선한 기획을 통해 청중과 공감하는 대한민국 대표 클래식 문화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이다.


KBS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운파 임원식 탄생 100주년 기념 음악회

2019. 07. 18. (목) 오후 8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 주 최 : 운파장학회, (재)KBS교향악단

■ 주 관 : ㈜음연

■ 후 원 : 서울예고, 예원학교

■ 티 켓 :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3만원, B석 1만원
■ 예매처 : 예술의전당, 인터파크 티켓
■ 문 의 : (재)KBS교향악단 (02)6099-7409, ㈜음연 공연사업부 (02)3436-592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