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용인문화재단, 추석특집 김성녀의 뮤지컬 '벽 속에 요정'

천의 얼굴을 가진 배우 김성녀의 불꽃과도 같은 연기 내공 감상할 수 있어
기사입력 2018.08.26 01:15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A Fairy in the Wall_ (11).JPG

 

[광교저널 경기.용인/최현숙 기자] ()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 이하 문화재단)은 오는 팔월 한가위를 맞이해 김성녀의 뮤지컬 모노 드라마 <벽 속의 요정>을 다음달 21일과 22, 양일간에 걸쳐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진행한다.

 

 문화재단에 따르면 50여 년의 세월을 배경으로 김성녀가 132역을 소화하며 명연기를 선보인 <벽 속의 요정>2005년 예술계 최고의 영예상인 올해의 예술상동아연극상 연기상수상 및 평론가협회 올해의 연극 베스트 3’ 선정을 비롯해 한국연극 선정 ‘2006 공연베스트 7’2011 공연 전문가 선정 '죽기 전에 봐야 할 공연 베스트10’으로 선정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올해로 13년째 롱런하고 있는 본 작품은 20096월에는 일본연출가협회 초청으로 원작자의 나라인 일본에서 공연하며 일본 관객으로부터 흔치 않게 기립박수를 이끌어내며 명작에는 국경을 초월한 감동이 있다는 보편적 진리를 입증했다.

 

 또한, 이 작품은 스페인 내전 당시의 실화를 토대로 한 원작이라는 점에서도 화제가 됐지만 극작가 배삼식이 우리 상황에 맞도록 완벽하게 재구성 및 각색해 당초 번안을 반대했던 원작자가 한국 공연을 보고 또 다른 하나의 작품이라며 극찬했다는 일화로도 유명하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극 중 총12곡의 노래가 곁들여지는 <벽 속의 요정>은 오랜 세월 연극과 뮤지컬, 마당놀이 무대를 두루 섭렵하며 축적해온 김성녀만의 연기력과 한국적 음색이 가장 돋보이는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았다.”객석에서 관객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계란팔이 장면과 극중극인 그림자 인형극 열두 달 이야기도 놓칠 수 없는 볼거리라고 전했다.

 

 한편 초등학생이상 관람 가능한 이번 공연의 티켓 가격은 전석 1만원으로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 CS센터(031-260-3355/3358)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최현숙 기자 suk744c@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교저널 & kmk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