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8 (금)

  • 구름많음속초-0.3℃
  • 구름많음-1.4℃
  • 구름조금철원-0.8℃
  • 구름많음동두천1.5℃
  • 흐림파주0.1℃
  • 구름조금대관령-7.1℃
  • 흐림백령도3.1℃
  • 구름많음북강릉-0.3℃
  • 구름많음강릉0.3℃
  • 맑음동해0.5℃
  • 흐림서울4.0℃
  • 구름많음인천4.5℃
  • 흐림원주2.1℃
  • 구름조금울릉도0.9℃
  • 구름많음수원3.2℃
  • 구름조금영월-0.6℃
  • 구름많음충주-0.2℃
  • 흐림서산1.9℃
  • 맑음울진1.3℃
  • 구름많음청주4.0℃
  • 구름많음대전4.0℃
  • 구름조금추풍령2.4℃
  • 구름조금안동-0.7℃
  • 구름조금상주0.0℃
  • 구름조금포항2.2℃
  • 흐림군산4.4℃
  • 구름많음대구3.5℃
  • 흐림전주5.0℃
  • 구름조금울산2.3℃
  • 흐림창원4.3℃
  • 흐림광주7.3℃
  • 맑음부산5.4℃
  • 구름많음통영6.0℃
  • 흐림목포4.9℃
  • 흐림여수7.3℃
  • 흐림흑산도6.3℃
  • 구름많음완도6.6℃
  • 흐림고창7.1℃
  • 흐림순천4.8℃
  • 흐림홍성(예)2.1℃
  • 흐림제주10.0℃
  • 흐림고산8.4℃
  • 흐림성산10.7℃
  • 흐림서귀포10.1℃
  • 흐림진주5.0℃
  • 흐림강화2.9℃
  • 구름많음양평1.3℃
  • 구름많음이천0.9℃
  • 구름조금인제-2.5℃
  • 구름많음홍천-1.0℃
  • 맑음태백-4.3℃
  • 구름조금정선군-2.1℃
  • 구름많음제천-1.7℃
  • 구름많음보은-0.5℃
  • 구름많음천안-0.2℃
  • 흐림보령2.4℃
  • 흐림부여2.7℃
  • 흐림금산1.6℃
  • 흐림부안4.1℃
  • 흐림임실5.2℃
  • 흐림정읍3.4℃
  • 흐림남원5.6℃
  • 구름많음장수2.1℃
  • 구름많음고창군4.3℃
  • 흐림영광군4.0℃
  • 맑음김해시3.5℃
  • 흐림순창군4.9℃
  • 흐림북창원5.3℃
  • 맑음양산시3.9℃
  • 흐림보성군4.2℃
  • 구름많음강진군3.1℃
  • 구름많음장흥2.7℃
  • 구름많음해남5.4℃
  • 흐림고흥3.0℃
  • 흐림의령군
  • 흐림함양군2.8℃
  • 흐림광양시6.5℃
  • 흐림진도군7.8℃
  • 구름조금봉화-1.5℃
  • 구름조금영주-1.1℃
  • 흐림문경-1.1℃
  • 맑음청송군-2.4℃
  • 맑음영덕-0.9℃
  • 구름조금의성-1.8℃
  • 맑음구미3.3℃
  • 맑음영천1.3℃
  • 구름조금경주시0.5℃
  • 흐림거창3.2℃
  • 흐림합천4.5℃
  • 맑음밀양4.2℃
  • 흐림산청5.1℃
  • 구름많음거제5.6℃
  • 흐림남해5.9℃
기상청 제공
[스포츠] 대학축구의 강호 용인대···평창FC 7:1로 대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공동취재

[스포츠] 대학축구의 강호 용인대···평창FC 7:1로 대파

전반 23분 김기열 첫골을 시작으로 연이은 5골로 평창FC사실상 무력화 시켜

   
▲ [광교저널 경기.용인/최현숙 기자] 대학축구의 강호 용인대가 장원빈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K3리그 평창FC에게 7-1로 대승을 거두며 2라운드에 진출했다

[광교저널 경기.용인/최현숙 기자] 대학축구의 강호 용인대가 장원빈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K3리그 평창FC에게 7-1로 대승을 거두며 2라운드에 진출했다.

용인대는 지난 10일 용인대 대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FA컵’ 1라운드에서 평창FC를 7-1로 꺾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용인대는 전반에만 무려 5골을 몰아넣으며 평창FC를 사실상 무력화시키고 대학축구의 강호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용인대는 전반 23분 김기열의 중거리 슛에 의한 선제 득점을 시작으로 전반 28분 김예찬의 추가득점과 전반 29분, 33분에 장원빈의 쐐기골까지 터지며 4-0으로 멀찌감치 달아났다.

   
▲ [광교저널 경기.용인/최현숙 기자] 대학축구의 강호 용인대가 장원빈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K3리그 평창FC에게 7-1로 대승을 거두며 2라운드에 진출했다

이후 용인대는 전반 40분 김예찬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장원빈이 침착하게 득점에 성공하며 5-0으로 앞서나갔다. 장원빈은 이 골로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전반을 5-0으로 마친 용인대 이장관 감독은 후반 들어 장원빈과 진세민을 빼고 이동근과 김동범을 투입하면서 평창FC를 더욱 거세게 몰아붙였다.

   
 

이 감독의 작전은 그대로 주요했다. 후반 22분과 34분에 교체 투입된 김동범과 이동근이 각각 한 골씩을 추가하며 7-0으로 달아났다.

이후 용인대는 후반 40분 평창FC 김찬수에게 한 골을 내주며 7-1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용인대는 오는 17일 목포기독병원FC를 6-2로 꺾고 올라온 예수병원과 전주대 인조A구장에서 2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